0
Profile Picture

HISTORY TIME!Today is Korea's Independence Movement Day! 삼일절 March 1st Movement Day

2 months ago
Today is March 1 st Movement Day.
삼일(3-1)절. Pronounced as Samil-Jeol.

It's the day to celebrate that Korea's one of the biggest movement against the Japanese colonial and rule of the Japanese Empire.

At 2 p.m. on March 1, 1919, 33 activists who formed the core of the Samil Movement convened at Taehwagwan Restaurant in Seoul, they read out loud the 'Korean Declaration of Independence',

Here's the full text of it.


We herewith proclaim the independence of Korea and the liberty of the Korean people.
This we proclaim to all the nations of the world in witness of human equality.
This we proclaim to our descendents so that they may enjoy in perpetuity their inherent right to nationhood.
In as much as this proclamation originates from our five-thousand-year history, in as much as it springs from the loyalty of twenty million people, in as much as it affirms our yearning for the advancement of everlasting liberty, in as much as it expresses our desire to take part in the global reform rooted in human conscience, it is the solemn will of heaven, the great tide of our age, and a just act necessary for the co-existence of all humankind.
Therefore, no power in this world can obstruct or suppress it!
Victims of the outdated notions of aggression and brute force, we have now suffered for a decade, for the first time in our long history, under foreign tyranny; our right to existence deprived, our spiritual growth stunted, our national pride and honor damaged, and our opportunity to make our own creative contribution to the progress of world civilization lost.
Surely, if we are to eradicate our longstanding sense of injustice, if we are to extricate ourselves from today’s pain, if we are to forestall tomorrow’s threat, if we are to resuscitate our trampled national pride, if we as individuals are to reach our full potential, if we are to deliver our children from the legacy of shame, if we are to bequeath to our future generations blessing and prosperity, our first and foremost duty is to secure the independence of our people.
If each and every twenty million of us carry a sword in our hearts and if we are supported by today’s shared human conscience ready to stand by us equipped with arms of justice and morality, what can stop us from pressing forward to defeat the strongest? If we regroup and build up our strength, what aim can we not accomplish?
Though Japan has repeatedly violated its promises since the Treaty of 1876, we do not here condemn its perfidy. Though its scholars and government officials dismiss our great dynastic achievements in order to prop up its claim that our history began as a foreign colony with a primitive civilization, though it merely seeks a conqueror’s gratification willfully ignoring the ancient foundation and the outstanding characteristics of our people, we do not here take it to task.
We are pressed to reprimand ourselves, and thus have little time to reproach others. Busy with today’s work, we have little time to chastise yesterday’s actions.
Today, our only duty is to rebuild ourselves, not to demolish others. It is to explore our new destiny according to the solemn dictates of our conscience, not to squabble with others over fleeting grudges and old animosities.
It is to restore our natural, rational foundation by rectifying the unnatural, irrational ambition of the Japanese politicians in the grip of obsolete ideas. The annexation made without national consensus has inevitably led to intimidation used as a temporary measure, inequality caused by discrimination, and statistics falsified to justify it. Just look at the result today!
The chasm of rancor has grown so wide that bridging the two peoples with differing interests seems all but impossible.
To boldly right old wrongs, opening a new relationship based on true mutual understating, is certainly the best way for both countries to avert disaster and foster amity.
To forcibly bind twenty million people filled with bitterness and enmity will not secure lasting peace. Moreover, it will exacerbate the apprehension and distrust of four hundred million Chinese people who hold the key to East Asian stability, which will undoubtedly lead to the unrest and eventual downfall of the entire region.
Therefore, establishing Korean independence today will permit Koreans to return to their rightful lives, will enable the Japanese to break away from their wrongful path and concentrate on their responsibility as a major player in East Asia, and will free the Chinese from their nightmare of uncertainty and anxiety about Japan.
Korean independence will indeed be an indispensable step toward the stability of East Asia, which will in turn contribute to the attainment of world peace.
With the well-being of all humanity at stake, the establishment of Korean independence is a grave issue that transcends mere animosity between two nations.
Behold! A new world is approaching before our very eyes! The age of might has receded, and the age of morality has arrived. The spirit of humanism cultivated throughout the past century now begins to throw its light on a new chapter in world history.
Just as a new spring has come, hastening the rebirth of every living thing, our pulse, once frozen in the bitter cold and snow, now quickens in the warm breeze and sunshine.
The good fortune of heaven and earth has returned to us, and we ride the changing tide of the world. Do not hesitate or flinch! By protecting our inalienable individual right to freedom, we will enjoy our lives to the full. By realizing our bountiful creativity, our national civilization will flower in the warmth of spring that pervades the world.
We hereby rise up! Conscience is on our side, and truth marches with us. Men and women, young and old, leave your darkened corners and partake in the joyful resurrection along with all creation! The spirit of our many ancestors protects us from within, and the tide of the new world from without.
To begin is to succeed! Let us march straight into the light!

We hereby pledge the following:
  1. Today’s undertaking reflects the demands of our people for justice, morality, survival, and prosperity. Therefore, we will act solely in the spirit of liberty, never in the spirit of enmity.
  2. To the last person and to the last moment, we will forthrightly express the will of the Korean people.
  3. We will respect order in all our actions and ensure that our demeanor and claims are always honorable and upright.

The first day of the third month of the 4252nd year of the founding of Korea,
The signatures attached to the document are:
Son Pyung-Hi
Kil sun-Chu
Yi Pil-Chu
Paik Yong-Sung
Kim Won-Kyu
Kim Pyung-Cho
Kim Chang-Choon
Kwon Dong-Chin
Kwon Byung-Duk
Na Yong-Whan
Na In-Hup
Yang Chun-Paik
Yang Han-Mook
Lew Yer-Dai
Yi Kop-Sung
Yi Mung-Yong
Yi Seung-Hoon
Yi Chong-Hoon
Yi Chong-Il
Lim Yei-Whan
Pak Choon-Seung
Pak Hi-Do
Pak Tong-Wan
Sin Hong-Sik
Sin Suk-Ku
Oh Sei-Chang
Oh Wha-Young
Chung Choon-Su
Choi Sung-Mo
Choi In
Han Yong-Woon
Hong Byung-Ki
Hong Ki-Cho

in Korean;

우리는 오늘 조선이 독립한 나라이며, 조선인이 이 나라의 주인임을 선언한다.
우리는 이를 세계 모든 나라에 알려 인류가 모두 평등하다는 큰 뜻을 분명히 하고, 우리 후손이 민족 스스로 살아갈 정당한 권리를 영원히 누리게 할 것이다.
이 선언은 오천 년 동안 이어 온 우리 역사의 힘으로 하는 것이며, 이천만 민중의 정성을 모은 것이다. 우리 민족이 영원히 자유롭게 발전하려는 것이며, 인류가 양심에 따라 만들어가는 세계 변화의 큰 흐름에 발맞추려는 것이다.
이것은 하늘의 뜻이고 시대의 흐름이며, 전 인류가 함께 살아갈 정당한 권리에서 나온 것이다. 이 세상 어떤 것도 우리 독립을 가로막지 못한다.
낡은 시대의 유물인 침략주의와 강권주의에 희생되어, 우리 민족이 수천 년 역사상 처음으로 다른 민족에게 억눌리는 고통을 받은 지 십 년이 지났다. 그동안 우리 스스로 살아갈 권리를 빼앗긴 고통은 헤아릴 수 없으며, 정신을 발달시킬 기회가 가로막힌 아픔이 얼마인가. 민족의 존엄함에 상처받은 아픔 또한 얼마이며, 새로운 기술과 독창성으로 세계 문화에 기여할 기회를 잃은 것이 얼마인가.
아, 그동안 쌓인 억울함을 떨쳐 내고 지금의 고통을 벗어던지려면, 앞으로 닥쳐올 위협을 없애 버리고 억눌린 민족의 양심과 사라진 국가 정의를 다시 일으키려면, 사람들이 저마다 인격을 발달시키고 우리 가여운 자녀에게 고통스러운 유산 대신 완전한 행복을 주려면, 우리에게 가장 급한 일은 민족의 독립을 확실하게 하는 것이다.
오늘, 우리 이천만 조선인은 저마다 가슴에 칼을 품었다. 모든 인류와 시대의 양심은 정의의 군대와 인도의 방패가 되어 우리를 지켜 주고 있다. 그러므로 우리는 나아가 싸우면 어떤 강한 적도 꺾을 수 있고, 설령 물러난다 해도 이루려 한다면 어떤 뜻도 펼칠 수 있다.
우리는 일본이 1876년 강화도조약 뒤에 갖가지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고 해서 일본을 믿을 수 없다고 비난하는 게 아니다. 일본의 학자와 정치가들이 우리 땅을 빼앗고 우리 문화 민족을 야만인 대하듯 하며 우리의 오랜 사회와 민족의 훌륭한 심성을 무시한다고 해서, 일본의 의리 없음을 탓하지 않겠다.
스스로를 채찍질하기에도 바쁜 우리에게는 남을 원망할 여유가 없다. 우리는 지금의 잘못을 바로잡기에도 급해서, 과거의 잘잘못을 따질 여유도 없다. 지금 우리가 할 일은 우리 자신을 바로 세우는 것이지 남을 파괴하는 것이 아니다. 양심이 시키는 대로 우리의 새로운 운명을 만들어 가는 것이지 결코 오랜 원한과 한순간의 감정으로 샘이 나서 남을 쫓아내는 것이 아니다. 우리는 단지, 낡은 생각과 낡은 세력에 사로잡힌 일본 정치인들이 공명심으로 희생시킨 불합리한 현실을 바로잡아, 자연스럽고 올바른 세상으로 되돌리려는 것이다.
처음부터 우리 민족이 바라지 않았던 조선과 일본의 강제 병합이 만든 결과를 보라. 일본이 우리를 억누르고 민족 차별의 불평등과 거짓으로 꾸민 통계 숫자에 따라 서로 이해가 다른 두 민족 사이에 화해할 수 없는 원한이 생겨나고 있다. 과감하게 오랜 잘못을 바로잡고, 진정한 이해와 공감을 바탕으로 사이좋은 새 세상을 여는 것이, 서로 재앙을 피하고 행복해지는 지름길임이 분명하지 않은가!
또한 울분과 원한에 사무친 이천만 조선인을 힘으로 억누르는 것은 동양의 평화를 보장하는 길이 아니다. 이는 동양의 안전과 위기를 판가름하는 중심인 사억만 중국인들이 일본을 더욱 두려워하고 미워하게 하여 결국 동양 전체를 함께 망하는 비극으로 이끌 것이 분명하다. 오늘 우리 조선의 독립은 조선인이 정당한 번영을 이루게 하는 것인 동시에, 일본이 잘못된 길에서 빠져나와 동양에 대한 책임을 다하게 하는 것이다. 또 중국이 일본에 땅을 빼앗길 것이라는 불안과 두려움으로부터 벗어나게 하는 것이며, 세계 평화와 인류 행복의 중요한 부분인 동양 평화를 이룰 발판을 마련하는 것이다. 조선의 독립이 어찌 사소한 감정의 문제인가!
아, 새로운 세상이 눈앞에 펼쳐지는구나. 힘으로 억누르는 시대가 가고, 도의가 이루어지는 시대가 오는구나. 지난 수천 년 갈고 닦으며 길러온 인도적 정신이 이제 새로운 문명의 밝아오는 빛을 인류 역사에 비추기 시작하는구나. 새봄이 온 세상에 다가와 모든 생명을 다시 살려 내는구나. 꽁꽁 언 얼음과 차디찬 눈보라에 숨 막혔던 한 시대가 가고, 부드러운 바람과 따뜻한 볕에 기운이 돋는 새 시대가 오는구나.
온 세상의 도리가 다시 살아나는 지금, 세계 변화의 흐름에 올라탄 우리는 주저하거나 거리낄 것이 없다. 우리는 원래부터 지닌 자유권을 지켜서 풍요로운 삶의 즐거움을 마음껏 누릴 것이다. 원래부터 풍부한 독창성을 발휘하여 봄기운 가득한 세계에 민족의 우수한 문화를 꽃피울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떨쳐 일어나는 것이다. 양심이 나와 함께 있으며 진리가 나와 함께 나아간다. 남녀노소 구별 없이 어둡고 낡은 옛집에서 뛰쳐나와, 세상 모두와 함께 즐겁고 새롭게 되살아날 것이다. 수천 년 전 조상의 영혼이 안에서 우리를 돕고, 온 세계의 기운이 밖에서 우리를 지켜 주니, 시작이 곧 성공이다. 다만, 저 앞의 밝은 빛을 향하여 힘차게 나아갈 뿐이다.

세 가지 약속
하나,
오늘 우리의 독립 선언은 정의, 인도, 생존, 존영을 위한 민족의 요구이니, 오직 자유로운 정신을 드날릴 것이요, 결코 배타적 감정으로 함부로 행동하지 말라.
하나,
마지막 한 사람까지, 마지막 한 순간까지, 민족의 정당한 뜻을 마음껏 드러내라.
하나,
모든 행동은 질서를 존중하여 우리의 주장과 태도를 떳떳하고 정당하게 하라.

조선을 세운 지 4252년 3월 1일(1919년 3월 1일)
조선 민족 대표
손병희 길선주 이필주 백용성 김완규 김병조 김창준 권동진 권병덕 나용환 나인협 양전백 양한묵
유여대 이갑성 이명룡 이승훈 이종훈 이종일 임예환 박준승 박희도 박동완 신홍식 신석구 오세창
오화영 정춘수 최성모 최 린 한용운 홍병기 홍기조